CJ올리브네트웍스(대표이사 차인혁) 의 통합 멤버십 서비스 CJ ONE이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10만 명을 돌파해 ‘실버 버튼’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실버 버튼’은 구독자 10만 명을 달성한 유튜브 채널에 수여하는 기념패로, CJ ONE 공식 유튜브 채널인 ‘원스터와 아이들’은 지난해 12월에 구독자 수 10만 명을 돌파해 현재는 14만여 명을 기록 중이다. 이는 채널을 오픈한 지 약 1년 만에 이룬 성과이다.

‘원스터와 아이들’은 CJ ONE의 마스코트인 ‘원스터’가 크리에이터를 꿈꾸며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원스터 유튜버 도전기’와 직원이 직접 출연해 솔직한 속마음을 쏟아내는 직장인 브이로그 ‘대리만족’ 등의 콘텐츠를 선보여 구독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인기 있는 영상은 Mnet ’쇼미 더 머니’ 오디션 도전, 타로 운세, 랜선 캠핑 등 원스터가 구독자와 소통하는 콘텐츠로 최고 조회 수 28만 회 이상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CJ ONE은 이번 실버 버튼 획득을 기념해 오는 20일까지 CJ ONE 앱에서 이벤트를 시행한다.

CJ올리브네트웍스 마케팅 담당자는 “앞으로도 SNS채널을 통해CJ브랜드 상품, 서비스뿐만 아니라 기업문화도 알릴 수 있는 콘텐츠까지 확대해 고객과의 소통을 꾸준히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CJ ONE 의 마스코트인 ‘원스터’가 실버 버튼을 들고 있다.
CJ ONE 의 마스코트인 ‘원스터’가 실버 버튼을 들고 있다.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