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는 경마팬과 유관단체 등과 함께 경북·강원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 1억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지난 26일 서울경마공원에서는 제7경주로 ‘경북·강원 산불피해 복구 지원 경주’가 펼쳐졌다.

‘경북·강원 산불피해 복구 지원 경주‘는 한국마사회를 비롯한 경마팬, 유관단체 등 모두가 산불 기부 행렬에 동참하고, 경주 수익금의 일부를 성금에 보태기 위해 특별히 마련됐다.

경주 직후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서는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과 조용학 서울마주협회장 등 경마 유관단체장, 경마팬 대표 김상래씨, 대한적십자사 장예순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정기환 회장은 경주를 통해 조성된 수익금 등 총 1억 원을 경마팬과 경마가족의 이름으로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이와 별도로 한국마사회 임직원들과 서울·부경·제주 마주협회, 한국경주마생산자협회, 한국내륙말생산자협회, 서울·부경·제주 경마장조교사협회, 한국경마기수협회, 말관리사 등 경마 유관단체들은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모금하여 추가로 21백만원을 전달할 계획이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경마팬을 비롯한 모든 우리 경마가족들의 마음이 산불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일상 회복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길 바란다”며 “오늘 이 자리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에 경마가족이 함께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앞서 한국마사회는 2019년 강원 대형 산불 피해 극복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하는 등 국가적인 재난 상황에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한국마사회는 경마팬, 경마가족과 함께 경북/강원 산불 피해 복구 성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조용학 서울마주협회 회장, 정기환 한국마사회 회장, 장예순 대한적십자사 부회장, 김상래 고객 대표
한국마사회는 경마팬, 경마가족과 함께 경북/강원 산불 피해 복구 성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조용학 서울마주협회 회장, 정기환 한국마사회 회장, 장예순 대한적십자사 부회장, 김상래 고객 대표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