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이하 공단)은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한 2021년 공공기관 안전활동 수준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S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공공기관 안전활동 수준평가는 공공기관의 안전관리 및 보건관리 수준을 향상시키고 자율적인 안전보건 경영체제 확립을 위하여 고용노동부에서 2019년부터 시행한 평가제도이다.

올해는 169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안전보건경영체제, 안전보건관리, 안전보건활동, 안전보건성과 4개 분야, 총 26개 평가항목을 서류 및 현장실사를 진행했다.

공단은 ▲ 이사장 안전보건활동 참여도 ▲ 건설발주현장 안전관리매뉴얼 제정 ▲ 위험공종 사전작업허가제 시행 ▲ 체육시설 안전 인증제도(KSPO 45001) 운영 등 안전문화 확산 활동 노력을 인정받아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 평가그룹 내 최초이자 유일하게 최고등급을 획득했다.
 
조현재 이사장은 “공단은 안전을 최우선으로 현장 근로자와 국민의 안전을 지키며 신뢰받을 수 있는 체육계 대표 공공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