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대표 정성권)이 코로나19 일상 회복을 염원하는 바이럴(viral) 영상 ‘탑승객을 찾습니다’를 선보였다. 이는 유튜브 영상 시청 1,200만뷰를 돌파한 ‘여행이 떠났다’편의 후속작으로, ‘20년 8월에 첫 선을 보인 이후 20개월 만이다.

총 1분 분량으로 구성된 이번 영상은 코로나 19로 달라진 일상에 적응한 시민들의 모습을 마치 여행을 준비하고 있었던 손님들의 모습으로 표현했다. 

이 영상은 ▲배달음식을 통해 세계 요리를 섭렵한 가족 ▲밤새 OTT 시청을 즐기는 커플 ▲로드뷰를 통해 랜선 여행을 즐기는 남성 ▲비대면 수업으로 외국어 학습에 열중하는 여성 등 코로나19가 바꾼 일상에 적응한 우리들의 모습을 보여주며 모두의 공감과 함께 여행에 대한 벅찬 기대를 불러일으켰다.  

이어, 위 손님들을 찾는 탑승 안내 방송과 “2년간 더 막강해진 여러분과 함께 우리 비행기 곧 이륙하겠다”는 기장의 기내 방송을 통해 아시아나항공과 함께 비상하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직전 영상 ‘여행이 떠났다’ 에 삽입되었던 노래인 ‘당연한 것들’에 이어, 가수 이적과 토이(유희열)의 ‘RESET’을 배경 음악으로 활용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이 ‘20년 8월에 선보인 ‘여행이 떠났다’ 영상은 유튜브 시청 1,200만 뷰를 돌파했고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네이버TV, 카카오TV 등 SNS 합산 총 2,400만 뷰를 기록했다.

아시아나 바이럴 영상
아시아나 바이럴 영상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