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경주사업총괄본부는 지난 24일 광명스피돔에서 '장애인과 함께하는 탠덤 사이클 운영과 기부금 전달식'을 개최해 ESG경영을 실천했다고 밝혔다.

장애인 주간을 맞아 광명스피돔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좌측부터 이맹규 경륜경정건전화본부장, 김정빈 장애인사이클선수, 양기원 파일럿.경륜선수)
장애인 주간을 맞아 광명스피돔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좌측부터 이맹규 경륜경정건전화본부장, 김정빈 장애인사이클선수, 양기원 파일럿.경륜선수)

장애인 주간을 맞아 진행한 이날 행사는 대한장애인사이클연맹 소속 시각장애인 사이클 선수(3명)들이 경륜선수로 구성된 파일럿과 탠덤 사이클(장애인과 비장애인이 2인1조로 동승하여 타는 자전거)에 탑승해 다음경주 출전선수 입장 시 선두에서 선수소개 주행과 경주시작 8분전 다음경주를 소개하는 깃발을 사이클에 부착하고 자유 주행을 진행했다.

광명 1경주부터 마지막 15경주까지 전 경주에 걸쳐 진행된 이날 탠덤 사이클 주행은 장애인 사이클 선수들에게 평소 가까이 하기 어려운 광명스피돔(경륜장) 경주로를 달릴 수 있는 특별한 체험기회를 제공했다.

장애인 탠덤 사이클 라이더로는 김정빈, 이연성, 남태공 선수가 참석했다. 특히 지난해 전국 장애인 체육대회에서 200m 스프린트, 4km 개인추발, 도로독주 부문에서 모두 우승을 차지한 김정빈 선수는 현재 국내 유일 탠덤 사이클 남자 국가대표로 활약하고 있다. 

아울러 11경주 종료 후에는 인필드 내에서 장애인 사이클 선수와 감독, 코치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날 대한장애인사이클연맹을 통해 전달된 5백만원의 기부금은 탠덤 사이클 발전과 선수 지원을 위해 쓰이게 된다.

김성택 경주사업총괄본부장은 “앞으로도 장애 선수들이 용기와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사랑과 나눔 실천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