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이하 공단)은 기획재정부가 주관하는‘2021년 공공기관 안전관리 등급평가’에서 2등급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공공기관 안전관리 등급평가는 건설현장·작업장 등을 가진 99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종합 안전관리 능력을 평가해 기관별 안전 등급(1∼5등급)을 부여하는 제도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시행됐다.

공단은 평가기관들 중 최고 등급인 2등급을 2년 연속 획득하며 안전역량, 안전수준, 안전성과 등 전 부문에서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현재 이사장은 “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진 상황에서 공단의 안전에 대한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안전을 책임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으로 스포츠계를 대표하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공단은 지난 4월 고용노동부가 주관한 공공기관 안전활동 수준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인 S등급을 획득하며 3년 연속 최고등급을 달성했다.

올림픽 스포츠 콤플렉스 조감도
올림픽 스포츠 콤플렉스 조감도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