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대표 정성권)이 올해도 마일리지 유효기간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마일리지 사용이 어려웠던 점을 고려해 마일리지 유효기간 연장을 결정, 고객 편의 증진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올해 말 소멸 예정이었던 마일리지는 2023년 12월 31일까지 1년 더 사용이 가능하게 됐다. 이미 두 차례 연장된 2020년과 2021년 소멸 예정 마일리지는 6개월의 유효 기간을 추가로 지원해 2023년 6월 30일까지 사용이 가능하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8월 31일까지 온라인 휴면 계정을 활성화하는 회원을 대상으로 항공권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