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대표이사 저우궈단)이 카카오페이(대표 신원근)와 최근 인슈어테크 혁신 선도를 위한 상호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카카오페이를 통한 보험료 납부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고객들이 보다 간편하게 보험료를 납부할 수 있게 한 것으로, 주 내용은 카카오페이를 통한 정기 보험료 납부 및 인슈어테크 혁신을 위한 NEW BIZ 모델 발굴, 혁신을 위한 지속적 협업 등이며, 이 외에도 양사는 시너지 창출과 우호 증진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그 일환으로 동양생명은 고객이 청약을 확정하고, 카카오페이로 납부를 희망할 시 결제 알림톡을 전송해 고객이 카카오페이를 통해 초회 보험료는 물론 계속 보험료까지 납부할 수 있게 했다. 이는 고객이 설계사를 통해 보험 가입 시 카카오페이로 초회 보험료와 계속 보험료까지 납부할 수 있게 한 첫 사례다. 

이로써 보험료 납부 방법이 확대되어 고객 편의성이 한층 강화되었고, 전 연령 층이 고루 사용하는 카카오페이를 통해 2030세대와의 접점이 확대돼, MZ세대 대상 마케팅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10월 중에는 미납 보험료 청구서 서비스도 오픈해 보험료 연체 고객 대상 알림톡을 발송, 미납으로 인한 계약 해지 방지도 가능케 할 예정이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생활 금융 플랫폼인 카카오페이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고 앞으로의 협업이 더욱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와 경험을 중심으로 한 서비스 개선을 통해 최상의 보험 서비스를 제공하는 최우수 아시아 금융회사로 도약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