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원은 27일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아마선발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아마선발전에는 연구생 상위 42명(남자 37명 여자 5명)과 아마추어 상위랭커 30명(주니어 27명 여자 3명) 등 총 72명이 꿈의 무대로 향하는 9장의 티켓을 두고 열전을 펼쳤다.

이번 선발전에서 아마랭킹 3∼6위 신현석ㆍ홍세영ㆍ조성호ㆍ박종욱과 연구생 상위랭커 강경현ㆍ서윤서ㆍ김승구 등 총 9명이 8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전을 통과했다.

선발전 통과자와 연구생 랭킹시드를 받은 김기언ㆍ조상연ㆍ양종찬 등 총 12명은 내달 22일 개막하는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국내선발전에 출전해 프로들과 세계대회 본선무대에 오르기 위한 경쟁을 펼치게 된다.

대회에 참가한 아마추어 선수들에게는 성적에 따라 입단 포인트의 특전이 주어진다.

국내선발전 8강 진출자에게는 입단점수 10점이 부여되며, 선발전 4강에는 20점, 선발전 결승 30점, 본선 32강 진출자 80점, 본선 16강 진출자에게 100점의 입단점수가 부여된다.

누적점수 100점을 채울 시에는 포인트로 프로 입단이 가능하다.

한편 지난해 11월 막을 내린 2021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에서는 박정환 9단이 신진서 9단과의 형제대결에서 종합전적 2-1로 승리하며 대회 첫 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삼성화재해상보험(주)이 후원하고 중앙일보가 주최하는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의 우승상금은 3억 원, 준우승상금은 1억 원이다.

 

<아마대표 선발명단>

연구생 시드(3명) - 김기언ㆍ조상연ㆍ양종찬

선발전 통과(9명) - 강경현ㆍ김다빈ㆍ김승구ㆍ박종욱ㆍ서윤서ㆍ송민혁ㆍ신현석ㆍ조성호ㆍ홍세영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