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가 영국의 헤리티지 브랜드 ‘글로버올’(Gloverall)을 한국에 정식 론칭했다고 밝혔다.

1951년 영국에서 시작한 글로버올은 70년이 넘는 세월 동안 클래식한 디자인의 더플코트를 선보이며 브랜드 헤리티지를 이어가고 있다. 전통과 헤리티지를 보유한 글로버올을 지난 1995년 이랜드가 인수했다. 

올 겨울 이랜드가 글로버올을 국내에 정식 론칭하면서, 더플코트를 선두로 여러 겨울 아우터와 의류를 고객들에게 선보인다.

이랜드 글로버올 관계자는  “올해 국내에 공식 론칭하면서 상품을 다양화하고, 토탈 TD 캐주얼 브랜드로 새롭게 리뉴얼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글로버올은 국내 론칭을 성공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온오프라인 투트랙 전략으로 한국 시장을 공략한다. 분더샵, 바버샵 등 감도 높은 오프라인 편집숍과 협업해 글로버올의 핵심 상품 몬티 더플코트, 피코트, 재킷 등을 고객들에게 소개하고, 29CM, 무신사 등 온라인 플랫폼 진출을 통해서 트렌드에 민감한 MZ세대들에게 글로버올의 레트로 감성 헤리티지를 소개한다.

글로버올 모델
글로버올 모델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