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우유안부 캠페인 정기후원 독려
매일유업 우유안부 캠페인 정기후원 독려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우유안부’ 캠페인 활성화를 위해 14일부터 정기후원 독려 행사를 펼친다고 이날 밝혔다.

‘우유안부’는 매일유업이 2016년부터 후원사로 참여하고 있는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활동이다.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이사장 호용한)이 주관하는 이 캠페인은 홀로 계신 어르신의 건강을 위해 매일 우유를 배달하되, 전날 배달한 우유가 남아있을 경우 관공서나 가족에 연락해 고독사를 예방하는 활동이다. 2022년 현재 매일 3,600여 가구의 안부를 묻고 있다.

매일유업은 정기후원은 물론, 36개의 가정배달 대리점과 400여 명의 배달원 등 가정배달 사업 인프라를 활용해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과 함께 고독사 예방에 힘쓰고 있다. 2020년 6월에는 ‘1%의 약속’을 발표하고 매년 소화가 잘되는 우유의 매출 1%를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에 기부하고 있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구매하는 것만으로도 홀로 계신 어르신의 고독사 예방에 동참할 수 있는 셈이다.

매일유업 우유안부 캠페인 고마워 선물
매일유업 우유안부 캠페인 고마워 선물

 

매일유업은 14일부터 12월 31일까지 새롭게 정기후원을 시작한 후원자에게 ‘고마워 선물’을 증정한다. 고마워 선물은 소화가 잘되는 우유, 골든밀크, 바리스타룰스, 더그레잇티 콤부차 등 소비자가 39,000원 상당의 매일유업 대표 제품과 어르신들의 손글씨 인사 카드로 구성돼 있다.

손글씨 인사 카드에는 ‘배달원분들, 후원해주시는 분들 덕에 매일 행복과 희망을 갖고 살아갑니다’, ‘노크 소리로 적적함을 달래기도 하고, 누군가 나를 챙겨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에 참으로 감사를 느낍니다’ 등 수혜자 어르신들의 인사가 담겨 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이 지속, 확대되기 위해서는 많은 분들의 관심이 가장 중요하다”라며 “우유안부 캠페인을 통해 따뜻한 연말 보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넥스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